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인천 서구의회 서지영 의원, 엉터리 용역 ‘문제없다’는 행감 조치결과에 대해 구정질의

배민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2 [10:17]

인천 서구의회 서지영 의원, 엉터리 용역 ‘문제없다’는 행감 조치결과에 대해 구정질의

배민호 기자 | 입력 : 2024/06/12 [10:17]

▲ 인천 서구의회 서지영 의원, 엉터리 용역 ‘문제없다’는 행감 조치결과에 대해 구정질의


[세계연합신문=배민호 기자] 인천 서구의회 서지영 의원이 11일 진행된 제267회 제1차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2023년 행정사무감사 처리결과’의 미흡함을 지적하고 향후 계획을 묻는 구정질의를 했다.

서지영 의원은 “2023년 행정사무감사에서 ‘스마트 횡단보도 설치 개선 및 기준 수립 용역’ 결과보고서에 대해 여러 의혹이 있어 자체감사를 요구했으나, 별다른 조치 없이 해당 사안을 ‘완료’ 처리했다”고 포문을 열었다.

서 의원은 해당 용역 결과보고서에 사용된 2020년~2021년 횡단중 사망사고 데이터, 보행자 사고다발지역, 횡단보도 대기자수 현장조사 자료 등 데이터가 사실과 다르게 사용된 점과 서구의 2022년 빅데이터 자료를 미반영한 점 등을 분석하여 세세하게 지적했다.

여러 근거를 종합했을 때 북쪽지역을 선정하기 위해 의도적으로 용역 결과보고서를 조작했다고 밝히며, 용역 결과가 잘못됐음을 인정하는지 질의했다.

이에 강범석 구청장은 “용역의 완벽성에 대해서는 아쉬움이 있지만, 결과 자체를 부정할 만한 정도는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지적한 부분에 대해서는 다시 한번 살펴보겠다”고 답변했다.

서 의원은 “정작 주민이 원하는 사업은 예산 부족으로 적극적인 지원을 하지 못해 죄송스러운 마음이었는데, 엉터리 용역에 예산을 낭비하는 것이 개탄스럽다”고 밝혔다.

끝으로 한정적인 재원을 합리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재발 방지 대책을 세워달라고 호소하며 구정질의를 마쳤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해병대예비역연대 "한동훈, '채상병 특검법' 약속 이행해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