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YG 신인 베이비몬스터 데뷔…"우리만의 색 보여줄 것"

황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23/11/27 [08:21]

YG 신인 베이비몬스터 데뷔…"우리만의 색 보여줄 것"

황민우 기자 | 입력 : 2023/11/27 [08:21]
본문이미지

▲ 베이비몬스터 데뷔    

 

YG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걸그룹 베이비몬스터가 신곡 '배터 업'(BATTER UP)과 함께 데뷔를 알렸다.

YG는 베이비몬스터의 데뷔곡 '배터 업'의 음원과 뮤직비디오가 27일 0시 공개됐다고 밝혔다.

'배터 업'은 다이내믹한 트랙과 키치한 후렴, YG 특유의 힙합이 한데 어우러진 곡으로, 후반부로 향할수록 휘몰아치는 구성이 특징이다.

야구 경기에서 다음 타자를 부르는 신호를 뜻하는 곡의 제목처럼 음악 시장의 판도를 바꿀 신인이 되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멤버 아사와 악뮤 이찬혁, 트레저 최현석, 양현석 YG 총괄 프로듀서 등이 신곡 작업에 참여했다.

뮤직비디오에서는 시원한 스윙을 날리고 담장을 넘는 공을 바라보는 포인트 안무와 함께 멤버들 각각의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멤버들은 "오랫동안 꿔왔던 꿈을 이루게 되는 날이라 정말 행복하다"며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우리만의 색을 보여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고 전했다.

베이비몬스터는 YG가 블랙핑크 이후 약 7년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이다.

지난 5월 공개된 이들의 프리 데뷔곡 '드림'은 미국 빌보드 '핫 트렌딩 송스' 정상을 꿰차기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사건/사고 News

더보기

이동
메인사진
"내 애인 무시해" 흉기 들이밀고 폭행…조폭 추종세력 구속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